기형아 출산이 늘고 있는 이유 

사방이 지뢰밭이다. 평소 먹고, 쓰는 생필품들이 점점 심각한 부작용을 낳고 있다. 인체 유해성분이 빚어낸 결과는 국내 기형아 출산율에서도 드러났다.신생아 100명 중 5.5명 기형아라는 통계다. 인하대병원 직업환경의학과 임종한 교수팀이 2000~2010년 사이 국내 7대 도시에서 출생한 40만3천250명의 건강보험진료비청구서를 분석한 결과, 인구 1만…

소스: 기형아 출산이 늘고 있는 이유 – 홍혜걸의 의학채널 비온뒤

임신 중 항진균제(Fluconazole) 유산 연관 가능성

Danish study shows possible increased risk of miscarriage. FDA advises cautious prescribing of oral fluconazole in pregnancy, until more is understood about this study.

일단 적절한 결론에 이를 때까지 임산부에게 먹는 항진균제(Fluconazole)을 처방하지 않는 것이 좋겠다.

maxresdefault

소스: Safety Alerts for Human Medical Products > Fluconazole (Diflucan): Drug Safety Communication – FDA Evaluating Study Examining Use of Oral Fluconazole (Diflucan) in Pregnancy

임신 중 타이레놀 복용, 아기 천식 위험 높여

임신 중 타이레놀을 복용하면 태아의 천식 발병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노르웨이 공중보건연구소 연구팀이 1999년부터 2008년까지 5만 3169명의 아이들과 이 들의 엄마 9만 5200명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출생 전에 타이레놀의 주성분인 아세트아미노펜에 노출되는 것과 소아기 천식 발병 위험 간 연관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노르웨이 공중보

소스: 임신 중 타이레놀 복용, 아기 천식 위험 높여

 

 

논문의 표를 살펴보면 태아 때 엄마가 타이레놀을 먹지 않았던 경우, 아이가 3살 때 천식을 가지고 있을 위험은 4.4%입니다. 100명 중 4.4명인 것이지요. 그리고, 교란인자를 통제한 상황에서 타이레놀을 복용한 경우 아이가 천식을 발생할 가능성이 5.0%(교란인자 통제 전에는 5.9%)가 됩니다.

즉 타이레놀을 먹지 않았을 때 100명 중 4.4명 천식 발생에서 타이레놀을 먹었을 때 100명당 5.0명 천식 발생으로, 즉 100명당 0.6명 가량 증가하는 것이지요.

제대혈 사기극에 백혈병 아이의 엄마입니다. (맘스홀릭 베이비(임신,출산,육아,교육) 펌)

“제대혈 사기극”이라는 자극적인 제목의 글이 육아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떠돌고 있다.  원글을 쓴 엄마의 해명글이다.


여러분이 백혈병 아이의 엄마라면 이렇게 하시겠습니까..?

제대혈 사기극이라는 자극적인 게시물 속 백혈병 아이 엄마입니다.

맘스홀릭 카페에 첫 글을 올리고 이런 파장이 올 줄 예상하지 못했습니다.

작년 11월 아이가 림프백혈병진단을 받고 하루하루 힘든 투병을 시작하여 지금 아이는 5차 항암중입니다.

치료 예후가 좋아 완치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명의 교수님과 좋은 병원을 만난 덕택이라 생각하고 항상 감사한 마음을 가지고 있습니다.

제대혈을 하고 제대혈로 백혈병을 치료하는것으로 생각하였고 실비가 없어 난감했던 사람 맞습니다.

하지만, 그 어떤 부모가 이런 자극적인 기사로 아이를 올리겠습니까?

글을 읽는 산모 분이라면 실명까지 공개해가면서 제 아이 아픕니다 라고 광고 하시겠습니까?

그래서 제가 얻어지는것이 무엇일까요?

제대혈은 제아이의 림프 백혈병에 사용되는것은 아니였지만 미래의학으로 다른 여러가지 병에 사용되고

계속 연구되고 있으며 무릎 관절 , 조혈모 치료로 사용하는 다른예가 많다는 사실을 최근에서야 정확히 알게되었습니다.

아이 항암이 하루하루 불안하고 힘들어서 많이 지치고 힘들었던 시기가 지나고 드디어 항암 5차 유지기간으로 접어든 어느날
제대혈 문제를 바로잡자는 분의 요청이 들어왔고, 200여명의 피해사례 모임이 있는데 그 중 하나의 사례로 도와달라고 하길래 참가 의사를 밝혔지만 피해사례는 저 한명 뿐이었습니다.

피해자를 대변해서 도와주는것 처럼 저에게 다가왔으나 결국 지금은 저를 이용하고 목적을 가진 음모로만 느껴집니다.

또한 진정서가 이렇게 실명으로 온갖 도배질이 교묘한 편집기술로 공산당 피켓시위인지 모를 색깔로 도배질이 되어

심히 유감스럽고 정신적인 스트레스가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제 아이가 아픈 이야기를 과대 포장하여 간판으로 내걸어

제대혈 사기극이란 내용으로 온갖 인터넷에 도배가 되었습니다.

인터넷에는 제 동의도 없이 저의 이름까지 내걸고

멀쩡히 잘 치료받고 있는 저희아이를 가지고 뜬금없이 아이를 잃은 엄마라는둥 제대혈 사기극 최대 희생양인듯 표현되어 있지만
그 글은 제가 올린 글도 아닐 뿐더러 글과 함께 같이 떠돌아다니는 자극적인 사진은 저와 저희아이에게 전혀 상관없는 이름모를 아이의 사진입니다.

제 아이 사진도 아니라는 말입니다.

다시한번 말씀드리지만 저는 저와 제아이의 이야기가 담긴 내용이 어떠한 경로라도 떠도는 것을 원치 않습니다.

부탁드리겠습니다. 카페운영하시는 분들과 블로그 운영하시는 분들, 제발 저와 저의 아이를 이용하지 말아주세요..

시민단체건 어떠한 단체 어떠한 분들이라도 저와 제아이의 글을 올리지 말아주시길 바랍니다….

어떤 의도로 제게 접근했는지 모르겠으나 이렇게 백혈병 걸린 아이와 엄마를 괴롭히며 글을 올리신 분들 심히 유감스럽습니다..

다시한번 말씀드리지만 저는 그런 자극적인 글을 올린 적이 없습니다.

제 아이는 림프 백혈중 예후가 좋은 ALL L1 type 입니다.

지금도 잘 치료받고 건강히 뛰어다닙니다.

이번 자극적인 글로 가장 큰 스트레스와 잠못이루고 피해를 받은 사람은 어떤 누구도 아닌 바로 저입니다.

제대혈 보관은 여유가 되면 미래를 위해 보관을 하시는게 맞고 하기 싫으면 하지 않으면 되는 문제입니다.

더이상 저를 이용하지 말아주십시오.

수없이 돌아다니는 글들을 일일히 지우는 요청을 하기도 버겁습니다.

부디 아이와 저를 괴롭히는 글들을 올리지 말아주세요…

제가 올리지도 않은 글들이 마치 제가 쓴 글처럼 떠돌아 다니니 극심한 정신적 스트레스로 고통받고 있습니다.

제대혈을 사용하지 못하는 것은 제 아이의 림프백혈병일경우 항암치료가 1차치료로 우선이고 예후가 좋지 않을경우 마지막 단계로 제대혈을 사용하는거라고 병원에서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저는 제대혈 회사 소송을 한 적도 없고 항암 매주 다니고 워킹맘이라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습니다.

왜 제 이야기를 그렇게 자극적인 내용으로 수정하여 사진까지 속여가며 올렸는지 모르겠으나,

계획된 스토리안에 제가 방패로 이용 당한다는 기분이 듭니다.

저와 제 아이를 더이상 이용하지 말아주세요…

하루하루 돌을 맞는 기분입니다.

현재 네이버,다음아고라,네이트판,페이스북에 게시물중단 요청을 해놓은 상태입니다.
그 글이 삭제될지는 모르겠지만 제이야기를 올리신 분들이 지금 이 글을 읽고계신다면, 제발 하루빨리 삭제를 부탁드립니다.

단언컨데 저는 어느 집단에서도 합의나 금전이 오고간 적 전혀 없습니다.

일해서 병원비 내는 워킹맘이며 더이상 상처받길 원치 않는 엄마입니다.

3년의 항암이 앞으로 남았습니다.

그런데 다시 새로운 항암을 시작하는 것 같습니다.

제발 도와주세요…

[출처] 제대혈 사기극에 백혈병 아이의 엄마입니다. (맘스홀릭 베이비(임신,출산,육아,교육)) |작성자

백일해

메드시티 Home >> 질병찾기 >> 백일해

백일해, Whooping cough, Pertussis, Hooping cough
– 기관지와 폐의 심한 세균 감염
– 전염성이 있으나 전 세계적인 면역요법으로 발생빈도가 크게 감소 하였음

백일해는 Bordetella pertussis균에 의한 급성 감염증으로 사람에게서는 주로 1∼5세의 유아 및 소아에 비말감염으로 백일해를 일으킨다.

잠복기는 6∼20일 이며, 경련성인 기침과 기관지염을 동반하는 것이 특색이며 이균 단독으로 환자를 사망시키는 예는 거의 없다.

백일해를 한 번 경과하면 강력한 면역을 획득해서 재감염되지 않는다. 예방접종을 위해 디프테리아, 백일해, 파상풍 혼합백신을 사용한다. 백일해 환아는 발병 후 약 3주 동안 기침과 재채기로 대량의 백일해 균을 전파시키므로 호흡기 격리시켜야 한다.

약침의 원류 남상천 선생의 면역약침학,면역약침학임상편 판매합니다.

증상별 비타민 정보!비타민,글루코사민, 캐나다 1위,캐나다비타민하우스

약침의 원류 남상천 선생의 면역약침학,면역약침학임상편 판매합니다.

유행

 백일해는 ,전세계에서 볼 수 있는 감염 증입니다.1년을 통하여 발생이 볼 수 있습니다만 ,봄으로부터 여름에 걸쳐 의 발생이 비교적 많습니다.유행의 주기는 2-5 년으로 되어 있습니다.

 아메리카 합중국에서는 ,20 세기 처음에는 ,아이의 주요한 병의 하나이고,아이의 주요한 사인의 하나이기도 했습니다.백일해 왁친(백신)이 입수되지 않았던 1940 연대에는 ,아메리카 합중국에서는 ,연간 20만명의 백일해의 발생이 보고되어 있었습니다.아메리카 합중국에서는 ,백일해 왁친(백신)이 넓게 쓰여지다게 되는 바에는 ,백일해의 발생 보고수는 ,98%이상 감소하고,1980-90 년에는 평균으로 연간 2900인의 환자 발생의 보고수가 됐습니다.그러나,1990 연대에 들어가고 나서 ,환자 발생의 보고수의 증가가 볼 수 있고,1999 년에는 6031인의 환자 발생의 보고수가 되고 있습니다.이 증가의 원인은 ,잘(자주) 알고 있지 않습니다.

 전세계의 ,예방 접종을 받고 있지 않는 사람들의 사이에서는 ,백일해는 ,아이들의 주요한 건강 문제의 하나입니다.전 세계에서 ,백일해에 의한 사망자는 ,연간 30만명과 추계되고 있습니다.

 요코하마시에서는 ,1년을 통하여 발생이 볼 수 있습니다만 ,봄의 발생이 비교적 많을 것 같습니다.큰 유행은 ,십년내 보여지고 있지 않습니다.

어떤 병인가?

 백일해의 잠복기는 ,통상 5-14일 (최장 21일 )입니다.증상의 경과는 ,삼기에 나누는 것이 가능합니다.
 제일이 ,카타르 기입니다.콧물,미열,재채기나 기침이라고 말한 카제 증상이 강해집니다.기침은 ,점차 낭비 물러나는 되고,1-2 주간후에 ,제 2의 경해기(해 발작 기)에 들어갑니다.카타르기에 ,다른 원인에 의한 상기 도염이라고 구별하고,백일해라고 진단하는 것은 ,어렵습니다.그렇지만,다른 감염증에 관하여도 말할 수 있는 일입니다만 ,「가족이 백일해에 걸려 있다」,「친구가 백일해에 걸려 있다」,「학교에서 백일해가 유행하고 있다」,「직장에서 백일해가 유행하고 있다」라고 말한 환자의 주위의 정보 또는 요코하마시 감염증 발생 동향 조사의 감염증 위원회 보고·주보·월보에서의 「요코하마시 모구로 백일해의 발생이 많습니다」라고 말한 정보가 있면 ,진단·치료를 위해 대단히 참고가 됩니다.

 제 2이 ,경해기(해 발작 기)입니다.이 시기에 백일해에 특징적인 기침의 발작이 볼 수 있습니다.진한 점액을 기관지에서 내쫓기 위해(때문에) ,빨리 손 빈회의 기침의 발작이 일어납니다.기침의 끝에는 ,찰기っ 진한 담이 나(오)가고 옵니다가 (아이로는 담을 이해하고 버리는 경우도 있습니다),통상,특징적인 고음을 수반한 길은 숨이 흡입하다 도 있습니다.단지,6개월 미만의 유아에 관하여는,숨을 흡입하는 힘이 약하기 위해(때문에) ,기침의 발작은 만나고 도 기침의 끝의 숨이 흡입하으러 고음은 수반하지 않습니다.해 발작의 사이,환자는 파랗다 된다(환호 노 제) 일도 있습니다.해 발작의 끝에는 ,구토를 수반하는 일도 있습니다.그 때문에, 탈수·영양 불량이 되는 일도 있습니다.해 발작은 ,밤의 분(쪽)이 일어나기 쉽습니다.이 때문에, 불면이 되는 일도 있습니다.24시 간으로 평균 15 회의 해 발작이 일어납니다.최초의 1-2 주간은 ,일일당해 발작 회수는 증가하고 옵니다.그 후 2-3 주간은 동 정도에 머무릅니다.그 후이다 ㄴ것이다 겠지 라고(와)해 발작 회수는 감소합니다.경해기(해 발작 기)은 ,1-6 주간(최장 10 주간)계속됩니다.센 기침에도 불구하고,많은 경우,발열은 볼 수 없습니다.일회의 해 발작은 ,400m 경주의 소비 에너지에 상당한다고 말합니다.이 때문의 피로,또한 불면,탈수,영양 불량등에서 입원 치료가 필요한 경우도 있습니다.

 제삼이 ,회복기입니다.서서히 회복합니다.기침은 점차 발작적이지 않다 되고,2-3 주간에 기침이 볼 수 없게 됩니다.그러나,무엇개월이나 지나고 나서 ,호흡기의 병을 계기에 해 발작이 재연되는 일도 있기 때문에 ,잠시는 카제를 끌지 않도록 주의합시다.

 사춘기의 인 및 어른으로는 ,백일해는 ,통상,아이보다(부터) 경증이 됩니다.그러한 경우,7일 이상 계속되는 기침이 주 증상이고 ,숨을 흡입할 때의 고음은 통상은 수반하지 않습니다.이 때문에, 백일해와 다른 상기 도염과 을(를) 구별하는 것은 어렵습니다.7일 이상 계속되는 기침의 증상을 보여 주는 어른의 25%이상에서 백일해균이 분리되었다고 말하는 연구가 몇개인가 있습니다.가족속에서 많은 백일해의 환자의 발생이 있을 때에는 ,어른이 처음에 걸리고,다른 가족을 감염되게 하고 있는 경우가 자주 있습니다.

 생긴 직후로부터 백일해에 걸리는 가능성이 있습니다.기침이 계속되고 있는 사람은 ,백일해등의 가능성도 생각하고,갓난 아기에게 가까워지지 않게 합시다.

 백일해의 합병증에 관하여는,아메리카 합중국의 1990-96 년의 35508인의 백일해의 환자의 보고의 중,9.5%으로 폐렴,1.4%으로 경련,0.2%으로 뇌증,0.2%으로 사망(사망자의 중 84%이 6개월 미만의 유아),이(가) 볼 수 있고,32%이 입원 치료를 받고 있었습니다.

 기침의 발작을 유발하지 않은 것 같은 주의가 필요합니다.저온은 기침을 유발하기 때문에 ,실온은 20번 이상과 합니다.가습기·스팀 등으로 실내의 습도를 올리고,수분을 충분 섭취하고,찰기っ 진한 담을 내기 쉽고 합니다.식사는 소화가 좋고,자극이 적은 것으로 합니다.건조 한 음식 또는 분말장의 음식도 기침을 유발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기다렸던 분(쪽)이 좋을 것입니다.담배,연기,호코리 등은 피합니다.

약침의 원류 남상천 선생의 면역약침학,면역약침학임상편 판매합니다.

증상별 비타민 정보!비타민,글루코사민, 캐나다 1위,캐나다비타민하우스

약침의 원류 남상천 선생의 면역약침학,면역약침학임상편 판매합니다.

병원체는?

 백일해의 병원체는 ,백일해균(Bordetella pertusis)이라고 말하는 세균입니다.백일해균에 대한 면역은 ,일생 계속된다고 말하는 것이 아니라,백일해에 이회 걸리는 일이 있는 것이 알려지고 있습니다.그러나,그 경우,이회째는 , 걸리고 도 통상은 경증입니다.

 백일해균은 ,코나 목,기관·기관지의 점막을 침범하고,기도의 청소를 하는 섬모의 활동을 마비되게 하는 독소를 세균이 고분자물질을 생합성하는 것 하고, 기도에 염증을 일으킵니다.기도의 분비 불과 배제가 잘 돼 가지 않다 되고,폐렴을 일으키는 가능성이 나(오)가고 옵니다.

예방을 위해서는?
·
 백일해에 걸리면,직장이나 학교를 쉬고,통원 이외의 외출을 앞둡시다.학교 보건법으로의 등교 기준은 ,「특유한 기침이 소실할 때까지 출석 정지라고 한다.단지,병상에 의해 전염의 우려가 없다고 인정받은 때는 이 범위에서는 없다.」입니다.
 백일해는 ,주위의 사람에 감염되기 쉽습니다.환자의 가족에게 ,백일해에 면역이 없는 사람이 있었던 경우,70-100%의 확률로 감염됩니다.주위의 사람에 감염될 가능성이 어느 시기는 ,감염되고 7일 고작 시점에서 경해기(해 발작 기)에 들어가고 3 주간의 시점까지의 사이입니다.그 사이의 카타르기에 기침에 의해 생긴 물보라를 흡입하고,환자의 주위의 사람이 감염되는 경우가 많습니다.그러나,카타르기에 백일해라고 진단하는 것은 어렵기 때문에 ,주위의 사람들에게의 감염의 확산을 막는 것은 어렵습니다.

 백일해에는 예방 접종(왁친(백신))이 있습니다.백일해(P)·파상풍(T)·디프테리아(D)의 3 종류가 함께가 됐던 삼종 혼합 왁친(백신)(DPT)의 형태로 통상은 접종됩니다.정기 접종이기 때문에 , 걸리다 붙이고 의 의사에게 상담합시다.일본에서는 생후 3개월에서 삼종 혼합 왁친(백신)(DPT)을 접종하는 것이 가능합니다.

2000 년 10월 3일  

기사출처: 요코하마시 위생 연구소 감염 증·역학 정보과 
TEL:045-754-9816 FAX:045-754-2210 

백일해균
백일해 균은 길이 1.0∼1.5㎛, 폭 0.3∼0.5㎛정도인 그람음성균으로 작은 난원형의 간균이다. 균력이 강한 균은 협막이 있으며, 아포와 편모는 없는 극염색성을 나타낸다. 발육최적온도는 37℃이며, 건조, 소독제에 대해서 저항성이 매우 약하여 쉽게 사멸한다. 55℃에서 30분이면 죽게 되며, 스트렙토마이신, 클로람페니콜, 테트라사이클린 등에 대해서는 감수성이 높고 페니실린, 설퍼제에 대해서는 저항한다. 항원인자로는 K응집원, 이열성 독소, 리보다당체, O응집원, 적혈구 응집소, 용혈소, 감염방어인자, 히스타민 감수성 증감인자, 임파구 증다인자 등이 있다.

감염및 전파

백일해 환자와의 직접 접촉이나 기침할 때 튀어나온 비말을 통한 호흡기 전파에 의해 감염된다. 타액, 상기도 분비액 속에 들어 있는 균은 오랫동안 전염력을 유지한다.

증상

6∼20일(평균 7일)의 잠복기가 지나면 6∼8주에 걸쳐서 3단계의 임상 경과를 취하며, 다음과 같다.

카타르기(catarrhal stage) : 1∼2주 지속되며, 콧물, 결막염, 눈물, 경미한 기침, 낮은 발열의 가벼운 상기도염 증세를 보이며 가장 전염력이 강한 시기이다.
발작기(Paroxysmal stage) : 발작적으로 짧은 호기성 기침이 연발되다가 끝에 길게 숨을 들이쉴 때 '흡'하는 소리가 나는 특징적인 발작성 기침이 나타나고, 2∼4주 지속되며 기침 끝에 구토가 동반되고 끈끈한 점액성 가래가 나오기도 한다.

회복기(convalescent stage) : 기침의 정도와 횟수, 구토가 점차 감소하며 약 1∼2주 지속된다.
진단및 치료
환자와 접촉한 병력과 특징적인 기침 양상으로 추정 진단하며, 발작성 기침을 할 때 비인두에서 얻은 가검물을 배양하며, 확진할 수 있다. 치료방법으로 카타르기에 오레오마이신, 테라마이신 또는 클로로마이세틴을 투여하면 어느 정도 증상이 경쾌해진다. 그러나 경련기의 환자에 대해서는 치료효과가 적다. 신선한 공기, 적당한 실내온도, 영양식이요법 등이 요구된다.

관리및 예방

백일해 환아는 발병 후 약 4주일 동안 기침과 재채기로 대량의 백일해균을 비말시키므로 환자가 있는 실내는 물론 그 주위에 감수성이 있는 유아와 소아를 접근시키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백일해 환자는 호흡기 격리시켜야 한다. 정기예방접종으로 PDT를 시행하고 있는데, 7세 이상의 어린이는 백일해 백신의 부작용이 크기 때문에 DT만 접종해야 한다. 접촉자에 대한 예방은 7세 미만이면서 최종 접종을 한지 6개월이 지났으면 추가 접종을 하고 erythromycin을 투여한다. 예방접종을 받은 일이 없는 소아는 환자와의 접촉을 단절하고 erythromycin을 14일간 복용시킨다.

백일해 문답
백일해에 한번 걸리면 면역이 생기나요?

예. 한번 감염 경과하면 지속적인 면역을 획득하게 됩니다.
하지만, 재감염이 발생할 수 있다.

누가 주로 백일해에 걸리나요?

어떤 연령층에서도 걸릴 수 있으나 주로 5세 이하의 어린이에게서 걸립니다. 특히 1세이하가 50%를 차지합니다.

백일해에 걸리면 얼마나 오랫동안 다른 사람에게 균을 전파시킬 수 있나요?

백일해 균에 노출된지 7일부터 기침을 하기시작한 후 3주까지 다른 사람에게 균을 전파시킬 수 있으며, 항생제 치료를 시작하면 이 전염기간이 5∼7일로 감소될 수 있습니다.

백일해에 걸리면 격리시켜야 하나요?

예. 발병후 기침과 재채기로 대량의 백일해 균이 배출되어 주위에 감수성 있는 유아에게 전염시킬 수 있으므로 반드시 격리시켜야 합니다.

백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 어떻게 해야 하나요?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예방접종을 받는 것입니다. 그리고 백일해에 걸린 사람 주위에 가지 않는 것이 중요합니다.

자료출처:국립보건원

약침의 원류 남상천 선생의 면역약침학,면역약침학임상편 판매합니다.

증상별 비타민 정보!비타민,글루코사민, 캐나다 1위,캐나다비타민하우스

약침의 원류 남상천 선생의 면역약침학,면역약침학임상편 판매합니다.

▒ 정보 더 필요하세요?

약침의 원류 남상천 선생의 면역약침학,면역약침학임상편 판매합니다.

약침의 원류 남상천 선생의 면역약침학,면역약침학임상편 판매합니다.

증상별 비타민 정보!비타민,글루코사민, 캐나다 1위,캐나다비타민하우스

약침의 원류 남상천 선생의 면역약침학,면역약침학임상편 판매합니다.

건강정보는 메드시티와 함께! 메드시티를 시작페이지로 설정하기!!

anti-mullerian hormone

AMH and fertility


 


한글 요약은 openwiki.kr/med/anti… 참조.


How can AMH hormone levels be a fertility test?


Since AMH is produced only in small ovarian follicles, blood levels of this substance have been used to attempt to measure the size of the pool of growing follicles in women.


  • Research shows that the size of the pool of growing follicles is heavily influenced by the size of the pool of remaining primordial follicles (microscopic follicles in “deep sleep”).
  • Therefore, AMH blood levels are thought to reflect the size of the remaining egg supply – or “ovarian reserve”.

With increasing female age, the size of their pool of remaining microscopic follicles decreases. Likewise, their blood AMH levels and the number of ovarian antral follicles visible on ultrasound also decreases.

Women with many small follicles, such as those with polycystic ovaries have high AMH hormone values and women that have few remaining follicles and those that are close to menopause have low anti-mullerian hormone levels.

AMH levels and pregnancy chances with in vitro fertilization


Women with higher AMH values will tend to have better response to ovarian stimulation for IVF and have more eggs retrieved. In general, having more eggs with IVF gives a higher success rate.

AMH levels probably do not tell us much about egg quality, but having more eggs at the IVF egg retrieval gives us more to work with – so we are more likely to have at least one high quality embryo available for transfer back to the uterus.

Dr. Sherbahn has done research on using AMH levels to predict IVF outcome. His research showed:


  • High AMH levels correlate with low cancellation rates, retrieval of more eggs, higher live birth rates and a high chance for freezing of leftover embryos.
  • Low AMH levels (alone) do not predict low IVF success rates in women under 35
  • Couples should not be excluded from attempting IVF due to low AMH values alone because live birth success rates were reasonable in these cases.
  • See the details of Dr. Sherbahn’s research study on AMH levels and IVF outcomes


What is a normal AMH level?


Interpretation of anti-mullerian hormone levels and chances for conception


There are some problems involved with interpretation of AMH hormone levels. Because the test has not been in routine use for many years, the levels considered to be “normal” are not yet clarified and agreed on by all experts.

The table below has AMH interpretation guidelines from the fertility literature and from our experience. Do not get carried away with the cutoff values shown here. For example, the difference between a 0.9 and a 1.1 ng/ml test result puts a woman in a “different box” in this table – but there is very little real difference in fertility potential. In reality, it is a continuum – and not something that categorizes well.

Interpretation
(women under age 35)

AMH Blood Level

High (often PCOS)

Over 4.0 ng/ml

Normal

1.5 – 4.0 ng/ml

Low Normal Range

1.0 – 1.5 ng/ml

Low

0.5 – 1.0 ng/ml

Very Low

Less than 0.5 ng/ml

More will be learned regarding anti-mullerian hormone levels and outcomes as we continue to use the AMH fertility test and study the relationship between AMH hormone values and fertility, ovarian responsiveness, chances for IVF success, etc.


Ovarian reserve testing methods


Anti mullerian hormone is one potential test of ovarian reserve. There are other tests that are currently used for evaluation of the remaining egg supply. None of the tests are perfect, and fertility specialists will often use a combination of tests to try to get a better estimate of the size of the remaining egg supply.

Note: Anti mullerian hormone has also been referred to (mostly in the past) as “mullerian inhibiting substance”, or MIS.


 


한글 요약은 openwiki.kr/med/anti… 참조.


 

약학대학입문자격시험(peet)

공식  홈페이지 www.kpeet.or.kr/








PEET시험이라 함은 Pharmacy Education Eligibility Test의 약자 입니다. 기본적으로 국민보건을 위한 약사양성이 목적이 되고 약사 자질에 관한 적성 및 인성검사 성격의 약학대학입문자격 시험을 이야기합니다. 즉, “피트”라고 이야기 합니다.


 


2006년 고등교육법 시행령 개정에 따라 오는 2009년부터 약학대학의 학제가 기존 4년제에서 6년제로 개편되게 되었습니다.




이에 따라 2009학년도부터 약학을 전공하려는 학생들은 기본적으로 다른 대학이나 학과 등에서 2년 동안 기초 소양교육을 이수한 뒤, 정해진 약학대학입문자격시험과 대학별로 요구하는 지원 자격을 갖춘 사람의 약학대학 3학년에 편입학이 가능하게 되었습니다 (2+4제도).




 


지난 시간에 약학대학에 입학하기 위해서는 2학년이수에 대한 조건을 갖추어야 한다고 이야기 했었는데요. PEET는 어떨가요. PEET도 동일 합니다. 즉, 고등교육법 제2조에 따른 ‘대학 2학년 이상 과정을 수료한자나 이와 동등한 자격을 갖춘 자’로서 응시가 가능하며 외국 소재 대학에서 이와 동일한 자격을 갖춘자라면 누구나 응시가 가능합니다.


 


제출서류:   ‘재학ㆍ재적증명서, 성적증명서, 졸업증명서, 수료증명서, 학위증명서, 휴학증명서’ 중 하나를 스캔해서 원서접수시 제출해야 한다. 다행히 증명서류의 유효기간은 보지 않는다. 증명사진은 6개월 이내에 찍은 것이어야 한다.



 약학대학입문자격시험(Pharmacy Education Eligibility Test: PEET)은 화학 영역(일반화학, 유기화학), 물리 영역,      생물 영역의 3영역 4과목으로 구성


    


    


간혹, 생물, 화학관련 학과 학생들만 PEET시험을 볼 수 있지 않냐는 질문을 하시는데. 그렇지 않습니다. PEET시험 과목이 자연과학과목 이기는 하지만 응시 자격에 있어서는 대학2학년 기준만있고 학과나 전공에 대한 제한자격은 전혀 없습니다. 합격생들 또한 비전공자 즉 문과, 예과에서도 합격한 사례들이 많습니다.





  • 화학추론 (일반화학) 25문항 75분 09:00-10:15

  • 화학추론 (유기화학) 20문항 60분 10:35-11:35

  • 점심시간 65분 11:35-12:40

  • 물리추론 20문항 60분 12:50-13:50

  • 생물추론 30문항 90분 14:10-15:40







2015학년도 약학대학입문자격시험 시행 공고  www.kpeet.or.kr/exam…


 


 


 





2014년 입시 점수 조견표 2014년의 경우, 하위권 약대에 합격하려면 총점의 72% 정도 (백분위 평균 87%), 최상위권 약대에 합격하려면 총점의 89% 정도 (백분위 평균 93%)를 생각하면 된다. 전국 수석은 총점의 92% 정도.




2014년도 입시 (4회)의 경쟁률은 8:1 이상으로 그리 쉽지 않다. 8:1이 적용되는 것도 지거국 이과 출신에나 해당되는 것이다. 자신이 지방대 이과, 전문대, 문과, 비정규 학위 출신이라면 합격률은 더 떨어진다고 봐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