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빙상연맹 파벌 싸움 정리… 안현수는 왜???

[펌] 역대 대한민국 쇼트트랙 파벌싸움 총 정리

“전명규 vs 비전명규 (한체대 vs 비한체대) 파벌의 등장”
90년대 &;2002년 10월 전명규 (남녀팀)

2002년 10월까지 전명규 감독이 남녀팀 모두를 맡고 있었고, 이후 한체대 교수로 옮깁니다.

전명규 감독은 우리나라 쇼트트랙을 세계정상에 올려놓은 지도자이나, 오랜 독재 체제 하에서 여자선수들도 구타 당하며 훈련받았고 안좋은
일들이 많았지만 성적이 좋아서 유야무야 넘어갔습니다.

전명규 감독은 철저한 팀플레이로 이전부터 김기훈, 전이경 등 에이스 선수들이 금메달을 따도록 다른선수들을 희생시켜 왔습니다. 그래서
외국에서는 한국이 쇼트트랙을 잘하긴 하지만 팀플레이여서 진짜 실력은 아니라고 인정을 안하는분위기였습니다. 희생을 강요당한 선수들의
불만은 커져서 2002년 솔트레이크 올림픽에서 가장 나쁜 성적으로 이어졌고, 전명규vs 비전명규의 문제가 심해지며 감독은 사퇴하게
됩니다.

한체대 교수로 옮긴 이후에는 유명선수들을 독식하려한다는 비판을 받기도했습니다. 이 시점부터 한체대 vs 비한체대 파벌이 생겼습니다.

“안현수 vs 비안현수 갈등의 시작”

(남자팀)  (여자팀)<br />

2002년 10월&;2003년 6월 김기훈 이준호 (전명규파,비전명규파 반반)
2003년 6월&;2004년 10월 김기훈 김소희,최광복(전명규파,비전명규파 반반)

이때부터 남자팀, 여자팀 코치가 분리되어 김기훈(남자팀), 이준호(여자팀) 코치 체제가 됩니다.

김기훈 코치는 전명규 감독이 키운선수 출신으로 그 뒤에는 전명규 감독이 있었습니다. 김기훈 코치는 안현수 선수에게만 비법을 전수했다고
알려져있습니다. 그러나 이런 방식은 다른 남자선수들의 배척을 받게 되고, 또한 자신의 아버지가 운영하는 회사스케이트날을 구입하라고
강요하여(스케이트날은 굉장히 고가입니다. 한달에 몇백만원에서 천만원까지 듭니다.) 선수들의 불만을 삽니다.

이 이면에도 역시 안현수 vs 비안현수 구도가 있다고 합니다. 2003년 6월 이준호 코치에서 김소희,최광복 코치로 여자팀 코치가
바뀝니다. 이준호, 김소희 코치는 모두 비전명규파입니다.

“파벌간 코치 쟁탈전”

(남자팀) (여자팀)
2004년10월&;2004년 11월 윤재명 김소희,최광복 (all 비전명규파)
2004년 11월&;2005년 1월 윤재명 박세우,전재수 (비전명규파 견제)
2005년 1월&;2005년 4월 김기훈 박세우,전재수 (all 전명규파)

코치진의 변화가 많았던 시즌입니다.
김기훈 코치는 스케이트날 비리가 드러나 2004년 10월 사퇴하고 윤재명 감독이 남자팀을 맡게됩니다. 윤재명 감독은 비전명규파입니다.

이로써 2004년 10월&;11월에는 남녀팀 감독 모두가 비전명규파로 이뤄지게 됩니다. 그런데 윤재명 감독이 부임한 다음달, 여자대표팀
구타파문사건이 일어납니다. 최은경 선수는 이 사건과 관련해 폭로를 주도하고 기자회견을 갖습니다.

이 사건으로 김소희,최광복 코치가 물러나고 전명규파인 박세우,전재수 코치가 여자팀을 맡게 됩니다.여자선수들에 대한 구타는 이미 전명규
감독 시절부터 공공연하게 이루어져 왔는데 갑자기 이런 파문이 일어난 것은, 남녀팀 모두를 비전명규파가 맡는 것을 경계하여 전명규 교수가
제자이자 대표팀의 맏언니인 최은경 선수를 사주한 것이라는 설도 있습니다.

2005년 1월 유니버시아드 대회에서 서호진 선수가 자신에게 양보하지 않는다며 안현수 선수를 구타한 사건이 발생합니다. 이 일의 책임을
지고 윤재명 감독이 물러나고, 김기훈 전 남자팀 코치가 재부임합니다. 이로써 2005년1월&;7월에는 남녀팀 모두를 전명규파가 맡게
됩니다.

“더이상 밀어주기는 없다”

(남자팀) (여자팀)
2005년 1월&;2005년 4월 김기훈 박세우,전재수 (all 전명규파)
2005년 5월&;2005년 7월 박세우 전재수 (all 전명규파)
2005년 7월&;현재 송재근 박세우 (비전명규파 재진입)

김기훈 코치가 올림픽 남자대표팀 코치로 결정되자, 비안현수파 선수들은 기자회견을 열어 “특정 선수만을 편애하고 다른 선수들의희생을
강요하는 코치 밑에서는 올림픽에 나갈 수 없다”며 선수촌 입촌을 거부합니다.

안현수 선수만이 입촌하여 김기훈 코치와훈련했으나, 선수촌에서 남자팀 전체의 퇴촌을 명령하자 김기훈 코치는 사임합니다.
후임은 박세우 코치가 맡게 됩니다.

2005년7월, 올림픽을 앞두고 새 지도자가 필요했던 빙상연맹은 윤재명 감독을 다시 기용하려했으나 안현수,최은경,강윤미 선수와
학부모,박세우,전재수 코치가 기자회견을 열어 반대입장을 표시합니다. 이때 전재수 코치는 빙상연맹 퇴진까지 요구했다가 결국 해임됩니다.

그러자 안현수,최은경,강윤미 선수와 학부모,박세우 코치는 전재수 코치 해임에 반발해 전지훈련을 거부하고, 안현수 선수는 캐나다이민을
가겠다고 합니다. 새 남자팀 코치로 비전명규파인 송재근 코치가 오게 되고, 이때부터 안현수 선수는 박세우 코치를 따라여자팀에서 훈련받게
됩니다.

송재근 코치는 대표팀 코치가 되기 이전부터 아이스링크에서 선수들을 강습해왔으므로 선수들의 적극적인 지지를 받게 됩니다.

2005년 3월 초 세계선수권, 고등학생 진선유 선수는 박세우 코치의 지시로 최은경,강윤미선수를 밀어주기 하다가 옐로우카드를 받을 뻔
했으나 결국 2,3위가 됩니다.
2005년 3월 말, 대표 선발전에서 최은경,강윤미 선수가 오로지 세계선수권 2,3위라는 성적만으로 자동선발된 것에 대해 빙상인들의
의혹을 삽니다.
이때부터 진선유 선수는남자팀에서 훈련받게 됩니다.

2005년 11월 월드컵, 박세우 코치는 여자선수들에게 “중국에게 져도 좋으니 나의 지도를 거부한 진선유를 막아라. 넘어져서라도
막아라. 실격당해도 좋다.”라고 지시하고 선수들은 이를 실행합니다. 그러나 실행한 선수 중 한명인변천사 선수는 회의를 느끼고 남자팀으로
이전합니다.

2006년 2월 토리노 올림픽, 2002년 솔트레이크 올림픽에비해 전명규식 에이스 밀어주기는 거의 사라졌고 이것은 우리나라 쇼트트랙
역사상 최고의 성적으로 이어집니다. 그러나 같은 파벌끼리만 축하하는 모습에서 한체대 vs 비한체대 파벌의 존재가 만천하에 드러납니다.

You may also like...

댓글 남기기